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6 11:04

  • 뉴스 > 사회

주민과 함께 ‘송파둘레길 클린데이’ 실시

외래식물 제거 활동 진행

기사입력 2022-06-24 18:4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둘레길 지킴이, 환경단체 등 70여 명 주민 자발적 참여둘레길 보호 앞장!

송파둘레길 탄천구간 중심 자연생태계 회복 위한 외래식물 제거 활동 진행

 

송파구는 지난 14일 송파둘레길 탄천구간에서 생태교란식물 제거 활동을 하는 ‘송파둘레길 클린데이’를 개최했다.
지난 14일 개최된 송파둘레길 클린데이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송파둘레길 탄천구간을 중심으로 생태교란식물 제거활동을 하고 있다.

송파구(구청장 박성수)가 지난 614, 송파둘레길 탄천구간에서 생태교란식물 제거 활동을 하는 송파둘레길 클린데이를 추진했다.

 

송파둘레길 탄천구간에는 환삼덩굴, 가시박, 돼지풀 등 유해식물이 광범위하게 분포되어 있으며, 이들은 왕성한 번식력과 끈질긴 생존력으로 토종 식물과 주변 생물의 성장을 방해하는 것은 물론 호흡기 질환을 유발하는 등 위해성이 심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구는 다양한 생물종이 살아가는 생태의 보고인 송파둘레길의 자연생태계를 지켜야한다는 둘레길 동지킴이들의 목소리를 담아, 송파둘레길 동별 지킴이와 환경단체가 함께 교란식물 제거활동을 하는 송파둘레길 클린데이를 실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이번 송파둘레길 클린데이는 둘레길 지킴이와 송파구에서 활동 중인 환경단체 회원, 자원봉사자 등 70여 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생태경관보전지역이 있는 송파둘레길 탄천구간을 중심으로 진행했다.

 

송파둘레길 지킴이들은 환경단체 산림 전문가들의 지도 아래 교란식물은 무엇인지, 어떻게 제거하는지의 현장교육을 통해 줄기 자르기, 뿌리째 뽑기 방식의 맨손 제거 활동을 진행, 토종식물이 자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또한 구는 오는 628일에는 송파둘레길 장지천 구간을 대상으로 송파둘레길 클린데이2’를 추진, 교란식물 제거 활동을 실시하여 송파둘레길의 건강한 생태환경 보전에 힘쓸 계획이다.

 

한편, 송파둘레길 동별 지킴이는 해당 동 거주 또는 생활 주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가입방법은 거주지 동주민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앞으로도 주민과 함께 송파둘레길을 잘 가꾸고, 생태계 보호에 더욱 힘써서 동식물에게는 건강한 삶의 터가 되고, 주민들에게는 자연 속 휴식 명소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송파신문사 (songpanews@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